로그인이 필요합니다.

SITE MAP

COMMUNITY 커뮤니티

커뮤니티

스트레스 관리방법…



#

스트레스는 필요해요. 

스트레스가 없었다면 인류는 지금까지 

살아남지 못했을 겁니다. 적당한 스트레스는 

우리의 면역력을 강화시키고, 우리의 뇌를 깨우고, 

활력 있게 만들며, 우리를 더 강인하게 만들어 줍니다. 

이겨낼 수 있는 정도의 스트레스에 반복적으로 

노출됨으로써 앞으로 있을 더 큰 스트레스 상황에 

대처할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자발적 스트레스나 간헐적 스트레스가 약이 되는 반면, 

비자발적 스트레스나 지속적인 스트레스는 

독이 될 뿐아니라 삶을 힘들게 하고 그 부담으로 인해 

생기를 잃게 됩니다. 


자율의 부재는 그 자체로 스트레스 원인입니다. 

다른 사람에게 인정받으려는 욕구는 자신의 

정서적 욕구를 만성적으로 억압하고, 

내가 느끼는 감정을 차단하게 만들죠. 

버림받을지 모른다는 불안감과 두려움은 

버림의 원인이 될 수 있는 모든 감정을 

억압합니다. 미래에 대한 불확실성, 자기조절력 

상실, , , 여겨지는 모든 것들이 

스트레스의 요인이 됩니다. 


질병은 외부로부터의 공격뿐 아니라 

취약한 체내 환경에서 발생합니다. 

습관적인 감정 억압은 만성 스트레스 상황을 만들어 

신체 내부에 부자연스러운 생화학 환경을 만들죠. 


스트레스 반응 체계는 시상하부에서 뇌하수체, 

부신축으로 이어지는 HPA 축입니다. 

감정의 증폭기인 편도체가 도전이나 위협적인 

상황을  울리고, 

시상하부는 신경전달물질을 통해 뇌하수체에 전달하고, 

뇌하수체는 혈류로 호르몬을 보내 부신에게 

아드레날린과 코르티솔을 분비하라고 명령합니다. 

(투쟁-도피 반응.) 

스트레스를 유발하는 요인이 오래 작동하면, 

몸은 한동안 저항하다가 포기하며, 생존을 위해 

분비한 호르몬이 오히려 우리몸을 해치는 것입니다.


스트레스를 감당하는 그릇은 사람마다 차이가 

있겠지만, 생애 초기의 경험으로 그 그릇이 80% 이상 

차 있으면 작은 스트레스에도 민감하게 반응합니다. 

스트레스 상황이 지속되어 HPA 축에 호르몬이 

가득 차면 몸에 이상증상이 나타납니다. 

. 

플라시보나 노시보 효과도 감정에 의해 일어납니다. 

스트레스 요인이 현실화 되지 않는다 하더라도 

단순히 그 상황을 상상하거나 예측하는 것만으로도 

우리 몸은 스트레스 반응을 경험하게 됩니다. 

(감정의 작용은 무의식적으로 일어납니다.) 


#

스트레스를 약으로 만드는 가장 현명한 방법은 

자발적인 스트레스를 늘리고, 비자발적인 스트레스를 

줄이는 것입니다. 다시말해 삶을 가능한 한 능동적인 

경험으로 채우고, 수동적인 압박이나 부담은 줄이는 것, 

내가 원해서 하는 모험이나 도전으로 채우는 것입니다. 

스티브 잡스나 일론 머스크는 자신을 이겨낼 수 있는 

정도의 궁지로 몰아 성과를 내곤 했습니다. 


지속적인 스트레스를 간헐적으로 만드는 방법도 있습니다. 

휴식이나 여가, 취미 활동은 스트레스를 간헐적으로 

만들어 줍니다. 요가, 명상, 운동, 건강한 식습관, 

마음챙김, 감사와 공감을 통해 스트레스를 관

리할 수 있습니다. 


마음을 바꾸는 것도 스트레스 관리의 일환입니다. 

스트레스는 일의 강도나 경중에 의해서가 아니라 

그 일에 대한 우리의 감정이나 태도, 반응에 따라 

달라집니다. 예를들어 도로가 막혀 꼼짝 못하는 

상황이 되었을 때 조바심을 내며 화를 낼 수도 있지만, 

내가 통제할 수 없는 상황임을 받아들이고 

차분히 기다릴 수도 있습니다.   

. 



번호 연령 제목 글쓴이 시간 조회 추천
푸름이몰 로그인 문제 해결 푸름이닷컴 2023-10-10 4356 -
로그인 - 푸름이닷컴 / 푸름이몰 / 교구DVD몰 푸름이닷컴 2021-12-10 18302 -
주제별 게시글 모음(작업중) 푸름이닷컴 2019-12-25 13355 -
174492 도대체 왜이럴까요 (5) land5990 2024-04-08 269 1
174491 수개념수학이 뭐길래 애잡아요.. (2) land5990 2024-04-08 259 2
174490 영어 워크북 나눠드려요. 푸름이닷컴 2024-04-04 280 0
174489 서안정 육아강연(24)-얼눌린 감정해소법 푸름이닷컴 2024-04-01 280 0
174488 서안정 육아강연(23)- 번스 우울진단 푸름이닷컴 2024-04-01 258 0
174487 서안정 육아강연(22) - 엄마의 스트레스해소 푸름이닷컴 2024-04-01 236 0
174486 다글리 - 타이편 푸름이닷컴 2024-03-27 318 0
174485 까꿍 그림책 - 채소가 가득 푸름이닷컴 2024-03-20 377 0
174484 까꿍 그림책 - 파인파인 파인애플 푸름이닷컴 2024-03-20 342 0
174483 까꿍 그림책 - 사과가 데구루루 푸름이닷컴 2024-03-18 356 1
174482 까꿍 그림책, 타고 또 타고 노래 푸름이닷컴 2024-03-18 358 1
174481 [책육아 Q&A] 유치원 가지 마 벤노! - 분리불안에 대해. 푸름이닷컴 2024-03-18 334 0
174480 엄마가 울까봐 잘 참아요. 표지 날개 푸름이닷컴 2024-03-14 354 0
174479 밤늦게만 엄마를 만나는 건 좋은 거래요 푸름이닷컴 2024-03-13 369 0
174478 반야심경과 무경계 함께 읽기... 푸름이닷컴 2024-03-11 432 0
174477 다르기 때문에 생기는 가치. 푸름이닷컴 2024-03-08 416 2
174476 매년 3월 8일은 세계여성의 날 푸름이닷컴 2024-03-08 426 0
174475 [김포] 조헌 선생을 모신 우저서원 푸름이닷컴 2024-03-06 426 0
174474 우리가 생각해야 할 것은 성공이 아닌 성장 푸름이닷컴 2024-03-05 437 0
174473 아이들에게 안전한 환경이란? 푸름이닷컴 2024-03-05 443 0
174472 [강화] 충렬사 & 선원사지터 푸름이닷컴 2024-03-04 444 0
174471 [강화] 바실리카 양식의 한옥성당 푸름이닷컴 2024-03-03 465 0
174470 [강화] 철종이 살던 집, 용흥궁(龍興宮) 푸름이닷컴 2024-03-03 431 0
174469 학습은 기존에 축적된 기억에 기초한다 (2) 푸름이닷컴 2024-02-27 498 0
174468 독서노트 정리 사진... (2) 푸름이닷컴 2024-02-26 549 0
174467 뒷북. <옥스퍼드 위대한 과학자 시리즈> (1) 배려육아왕 2024-02-26 563 2
174466 눈 내린 아침 풍경... 푸름이닷컴 2024-02-22 578 0
174465 (1) 화장지심으로 만들었어요. (2) 푸름이닷컴 2024-02-19 577 0
174464 (2) 종이컵으로 만들었어요. 푸름이닷컴 2024-02-19 539 0
174463 (3) 페트병 등 플라스틱으로 만들었어요. 푸름이닷컴 2024-02-19 522 0